은평구, 녹색 건축 설계기준 적용
은평구, 녹색 건축 설계기준 적용
  • 홍지연 기자
  • 승인 2019.05.21 17:10
  • 댓글 0
이 기사를 공유합니다

(더리모델링뉴스)홍지연 기자=은평구는 지난 2월 개정된 서울시 녹색건축 설계기준을 적극 반영해 온실가스 감축사업과 함께 추진 중이라 21일 밝혔다.

이에 따라 앞으로 연면적 500㎡ 이상 건축물의 신축·증축·리모델링을 하는 경우 미세먼지를 95% 이상 필터링할 수 있는 기계환기장치 설치와 질소산화물을 77% 저감하는 콘덴싱보일러의 설치가 의무화되며 LED설치 의무도 기종 30%에서 70%로 강화된다.

또 30가구 이상 주거건물이나 연면적 3,000㎡ 이상의 비주거 건축물은 대지면적의 5% 용량만큼 태양광시설을 의무적으로 설치해야 한다. 

은평구의 지난해 녹색건축물에 대한 에너지 절감량은 5,509TOE로, 신기후변화 대응체제에 맞게 건축물 온실가스 배출량을 감축하고자 올해에는 녹색건축물에 대한 에너지 절감량은 6,000TOE으로 목표로 설정했다. 

구 관계자는 "이번 녹색건축 설계기준 개정안을 통해 건축물 에너지비용 절감 및 주거환경을 향상해 맑고 푸른 환경 도시 은평구를 만들어 나가자"고 말했다.


댓글삭제
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.
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?
댓글 0
댓글쓰기
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·계정인증을 통해
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.